윤상현 메이비 나이, 초스피드 결혼담.."뒷모습에 반해서 결심했다"
윤상현 메이비 나이, 초스피드 결혼담.."뒷모습에 반해서 결심했다"
  • 김영진 기자
  • 승인 2019.03.19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윤상현-메이비/사진=SBS
윤상현-메이비/사진=SBS

[인터뷰365 김영진 기자] 윤상현, 메이비의 나이가 화제다.

메이비는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1세다. 윤상현은 1973년 생으로 올해 나이 47세다.

메이비 윤상현 부부는 불혹이 넘은 나이에도 세월을 역행하는 듯한 동안 외모가 돋보인다.

18일 방송된 SBS ‘동상이몽-너는 내 운명2’에서는 메이비와 윤상현이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말했다.

윤상현은 “원래 결혼을 빨리 하고 싶었는데 40대가 되니 조급해지더라. 그런데 그 때 지인의 소개로 메이비를 만났다. 처음에 이름이 ‘메이비’라고 해서 이상하다고 생각했다”라고 말했다. 이어 “처음 보자마자 메이비는 내 이상형이 아니었다. 그래서 그냥 전 여자친구들 이야기나 하자고 생각하고 술을 마시고 내 이야기만 했다”라고 덧붙였다.

메이비는 “윤상현의 첫 인상이 이상했다. 계속 전 여자친구 이야기만 하더라. 그런데 그 모습이 되게 웃겼다”라고 말했다.

윤상현은 “술 마시고 이야기를 하니 메이비의 느낌이 생각이 안 나서 전화를 해서 다시 만났다. 그리고 이야기를 하고 집으로 오는데 메이비 생각이 났다”라며 “그리고 다시 만나서 새벽4시까지 이야기했다”라고 말했다. 이어 “다음에 만났을 때 월남쌈을 해준다고 하며 메이비가 요리를 해주는데 그 뒷모습에 반해서 결혼을 결심했다”라며 덧붙였다.



관심가는 이야기